홈으로
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, 고품질 산림종자 공급을 위한 첫 발을 내딛다.
  • 등록일2021-06-07
  • 조회60
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, 고품질 산림종자 공급을 위한 첫 발을 내딛다. 이미지1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, 고품질 산림종자 공급을 위한 첫 발을 내딛다. 이미지2

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, 고품질 산림종자 공급을 위한 첫 발을 내딛다.
산림수종 종자 점화(프라이밍) 및 투명씌움(코팅)가공 용역 추진현황 소개 -

□ 산림청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(센터장 최은형)는 농업용 종자에 비해 발아나 양묘가 까다로운 산림 종자 분야에서도 고품질 코팅 가공 종자를 공급하기 위하여 관련 기술개발 용역사업을 지난달(5월 11일) 착수하였다고 밝혔다.

□ 일반 상업용 종자 시장에서는 종자의 발아세를 높이고 각종 병균 피해 예방과 파종 작업 효율을 높이기 위하여 프라이밍 및 코팅 가공 처리된 종자를 판매하는 것이 일반적이지만, 산림용 종자는 국가관리 체계 아래서 상업적인 시장이 형성되지 않아 지금까지 이러한 가공 종자 공급이 거의 이루어지지 않았다.
※ 발아세는 종자가 단기간 안에 일제히 발아하는 능력이며, 휴면성이 있는 종자를 각종 처리를 통해 휴면을 깨우고 발아 직전의 생리적 상태로 만드는 과정을 ‘프라이밍’이라고 하는데 이를 통해 종자의 발아세가 높아지게 된다.

□ 산림용 종자를 생산·공급하는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는 종자 전문 업체와 협력하여 대표 조림수종인 소나무, 편백 등 3개 수종에 대한 프라이밍 및 코팅가공 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관련 기술탐색 연구에 착수하였다. 이를 통해 친환경 소재를 활용하여 양묘 효율을 극대화 할 수 있는 코팅처리 방법을 탐색할 예정이다.

□ 산림종자의 코팅은 병균 피해 예방을 위한 살균처리, 시각적으로 배양토의 색깔과 구분되어 작업성이 용이하도록 유색 코팅 처리, 수종에 따라 작고 가벼운 종자에 대해서는 기계 파종에 적합하도록 무게 증량 및 모양 성형 처리 등을 중점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.

□ 금년도에 탐색 된 최적 프라이밍 및 코팅 기술을 이용해 가공 처리된 종자는 발아검사 및 저장성 검사를 실시하고 품질 검증을 진행한 후 내년 봄부터 일부 국유양묘장에 시험 공급할 계획이다.

□ 최은형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장은“발아율이 높은 코팅 가공 종자를 본격적으로 공급하게 되면, 양묘 현장에서 작업 효율을 높이고 인건비를 감축하는데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며, 앞으로도 계속해서 수종을 확대해 나가고 코팅 품질을 높이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.”라고 밝혔다.

담당부서
품종심사과 
작성자
이병수  메일보내기
키워드
 
연락처
043-850-3335 
첨부파일
  • NFSV보도자료_고품질 산림종자 공급을 위한 기술도입.hwp [7.4 MB] 첨부파일 다운로드
  • 사진1. 코팅종자.jpg [1.2 MB] 첨부파일 다운로드
  • 사진2. 발아실험.jpg [5.9 MB] 첨부파일 다운로드

  • ※ 시스템관리를 위해 15MB가 넘으면 문서뷰어가 제한 됩니다.
만족도조사
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셨습니까?
만족도조사선택